제10회 송은미술대상展




송은 아트스페이스 SONGEUN ART SPACE
www.songeunartspace.org
2011_0211 ▶ 25
대상 / 김주리우수상 / 구민자_박자현_정기훈장려상 / 김상균_이영민_이창훈_장보윤_정윤석
(재)송은문화재단은 젊고 유능한 미술작가를 발굴 지원하고자 ㈜삼탄의 故송은(松隱) 유성연 명예회장의 사재를 출연하여 1989년에 설립되었습니다. 설립자의 호 '송은(松隱 숨어있는 소나무)'의 뜻과 같이 설립된 1989년부터 현재까지 조용하지만 꾸준하게 미술계 젊은 인재들의 전시와 연구활동을 지원해 왔습니다. 송은미술대상은 故유성연 명예회장(1917-1999)께서 생전에 깊은 애정을 가지고 추진했던 한국미술문화 발전의 뜻을 기리기 위해 (재)송은문화재단의 現이사장인 유상덕 ㈜삼탄 회장이 2001년에 제정한 상으로서, 한국의 재능있는 젊은 미술작가들을 육성하기 위해 매년 수상자를 배출해 왔습니다. 본 전시는 2010년도 송은미술대상 수상자의 전시로 대상수상자인 김주리 작가의 「휘경 揮景」(2010)을 비롯하여 구민자, 박자현, 정기훈(이상 우수상), 김상균, 이영민, 이창훈, 장보윤, 정윤석(이상 장려상) 외 입선자를 포함한 총 33인의 수상작이 전시됩니다. 평면, 입체, 영상 등 미술 전 장르를 아우르는 본 전시를 통해 오늘날 젊은 작가들의 열의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구민자_잘 살아보세_단체맞선, 사진, 텍스트_가변설치_2010



구민자는 수상작인 「잘 살아보세」(2010)에서 한국인의 평균 남녀얼굴을 가면으로 제작하여 씌운 뒤 단체 맞선을 주선했다. 획일화된 얼굴을 보여주며 진행되는 단체맞선 프로젝트는 군중 속에 묻혀 가려진 개인의 모습처럼 개개인의 진정한 바램은 무시된 채 사회적 기준이나 틀, 정책 속에 맞추어 넣으려는 타인, 사회, 국가의 태도를 보여준다. 동시에 결혼이라는 관례에 얽혀 있는 우리 사회와 개인의 모순되고 어긋난 시각과 태도를 맞선 과정을 통해 드러내고자 했다.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