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 짓 말 Corpus Gestus Vox

 

2021. 3. 11 – 6.27

경기도미술관 Gyeonggi Museum of Modern Art
참여작가 김구림, 김범, 노경애, 박민희, 박준범, 서현석, 성능경, 안규철, 이건용, 이재이, 장지아, 홍명섭
기획최혜경

현대미술에서 퍼포먼스는 행위의 시간적 과정을 중시하는 예술장르로서, 예술가의 행위를 통해 창작되는 결과물(회화작품, 조각작품 등)을 남기는 것에 목적을 두지 않고, 작가 또는 행위자의 육체적 행동이나 행위를 통해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는 것에 집중하는 장르이다. 퍼포먼스 즉 행위미술에서 ‘행위’는 순 우리말로 ‘몸짓-말’이다. 국어사전에서 ‘몸짓-말’의 뜻풀이는 다음과 같다. ‘음성언어나 문자언어에 의하지 않고 몸짓이나 손짓, 표정 등 신체적 동작으로 의사나 감정을 표현 ‧ 전달하는 행위’
라고 적혀 있다. 몸은 우리의 신체, 짓은 동작(움직임), 말은 표현을 나타낸다고 할 수 있다.
일상에서 우리는 누구나 자신의 생각과 감정을 다양한 표정과 동작으로 표현한다. 그러한 행위를 예술 활동 ‧ 예술 작품이라고 생각해 본 적이 있는가? 몸을 매체로 하여 표현되는 퍼포먼스에서의 장면들은 우리들에게 가장 일상적인 행위이면서 낯선 행위일 수 있다.

경기도미술관은 2019년부터 국내 미술관 중에서는 최초로 퍼포먼스의 ‘개념’을 작품으로 수집하여 소장하기 시작했다. 이것은 예술가들이 그들의 ‘몸’을 도구로 하여 ‘짓’을 통해 전달하고자 했던 ‘표현’과 ‘생각’을 수집하는 것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수집의 결과물들과 더불어 2000년대 비디오 기술로 기록 된 작가들의 퍼포먼스와 동시대 작가들이 다양한 분야들과 결합하여 선보이는 행위들을 살펴보고 직접 참여 할 수 있다.
<몸 짓 말> 전시에서 작품들을 감상하고 참여하면서 나의 몸을 움직여 보자.

https://gmoma.ggcf.kr/%EB%AA%B8-%EC%A7%93-%EB%A7%90

No comments: